리커버리 프로그램 ; Mimi's Atelier #8





수업일자 : 2019.06.13 (목)

참여자 : 규, 석, 진, 영

강사 : 윤민정 선생님





여덟번째 수업 [ Part.1 : 정체성 ] - 진짜 '나'를 찾아가는 여정





오늘은 성북천에서 수업하는 날!


따사로운 햇살 아래서

도란도란 이야기 나누며

천 따라 걸어봅시다 :)








부리가 길고

몸이 토실토실한

이름모를 새를 발견 !

다들 어린아이들처럼 좋아하는 모습

쬐---끔 귀여워보여요 ㅋㅋㅋ :)









환경

자연

천천히

인연

균형






오늘은

찰흙으로 조형물을 만들어서

성북천 여기저기에 설치해둘거에요 :)

(작업하기 위해 자리를 잡은 멤버들. 다른 사람들의 시선으로부터 자유로운 친구들)








바람에 깎이고,

누군가의 발에 채이고,

물에 녹아 사라져버릴 수도 있겠지만,

각자 마음을 담아

의미를 담아

다시 흙으로 돌아가게 될 조형물을 ----

'토기장이'의 마음으로

열심히 빚어봅니다.









레옹의 마틸다가

안고 다닐 것만 같은 화분 하나





무얼그리 열심히 만들고 있나 했더니

기도를 드리고 있었구나 ---- W o r s h i p





앙증맞은 계란꽃 담긴, 화분 둘





외로워보이지만 실은

누구보다도 용감하고 씩씩한 요정소년





머리 뉘일 곳 없는 이들을 위한 꽃베개

목마른 사람들을 위한 마르지 않는 샘




사ㄹ..ㅏ....ㅇ

I ♥ U







사람들의 발자취를 남겨보려고

밟힐 수 밖에 없는 곳

길 한 복판에 설치해두었어요.


길가던 이들의

발자국 하나

발자국 둘

발자국 셋

발자국 넷....






나의 발자국은,

당신의 발자국은...

어떤 길 위에 남고 있을까요?



.

.

.

.

.





우리의 마음이 담긴 조형물을

성북천 여기저기에

그냥 두고 오기가 왠지...

마음도 발걸음도

쉽게 떼어지지 않더라구요.


그치만,

바람에 휩쓸려 다시 바람이 되고

물에 흘러가 다시 물이 되고

흙에 맞닿아 다시 흙이 될 걸 알고 있으니까.


이들이 고향으로 다시 돌아가게 될 걸 아니까.


아쉬운 발걸음을 떼고

우리의 자리로 돌아왔습니다.





바람이었던 우리

물이었던 우리

흙이었던 나와 당신은 ----


어디로 돌아가게 될까요

우리가 돌아가야할 자리는 어디일까요...?











  • Facebook
  • Instagram
  • Facebook
  • Instagram
  • Facebook

리커버리센터

 서울 성북구 보문로72 2층

리커버리하우스

 서울 성북구 보문로 43-4 3, 4층

비정기 후원

기부금영수증 발급 되는 계좌 
KB국민  343601-04-134119 
 (재)한빛누리(나들목바나바하우스)

기부금영수증 발급 안 되는 계좌 

KEB하나  221-910013-95104  나들목바나바하우스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