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승정 황

210709 더위가 시작되는 여름날


오늘은 비는 오지않고 적당히 구름이 끼어

시원할것 같았던 경기장에서

생각보다 높은습도에도 불구하고

선수들이 운동장에 나와 열심히 땀을 흘렸습니다.


오늘은 소수 정예로 레슨이 진행되었습니다. (홍천 연기캠프에 간 인원들이 있어서^^) 평소에 비해 없는 인원이 생각나지 않을만큼

선수들의 열정과 배움은 최고의 집중력을 자랑했습니다.


그동안 던지고 받고 던지고 받고

이제는 야구라는게 제법 익숙해지는 단계에서


꼭 서서 던지는 것이 아닌

움직이며 자연스럽게 던지는 방법을 배워봤습니다.


아직 움직이며 몸을 쓰는것이 어색하고

머리속으로 생각하며 던져야 하지만

이 야구 자체를 즐겨버린 선수들의 얼굴에서는 미소가 떠나질 않았습니다.


기본 내야 수비의 연습

수비시 자연스럽게 움직이며 몸을 쓰는법

공을 던지는 법

잘 잡는법 등 다양한 자세를 익히다보니

오늘의 훈련시간도 벌써 마무리가 되었습니다.


야구를 즐기기 시작한 크루들을 보며

처음엔 생소하고 힘들었던 야구가 이제 재밌어 하는걸 보니

활력소가 생긴것 같아 기쁜 훈련시간이었습니다.







조회 1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리커버리센터 는 
사회적으로 고립된 이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자립 준비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자립준비 청년에게
후원으로 따뜻한 응원을
전해주세요.

1/13